통합검색
아이디    비밀번호
   자동로그인     
  현재 총 154명 접속중입니다. (회원 0 명 / 손님 154 명)     최신게시글    성경검색   
문서자료실
이미지자료실
동영상자료실
추천사이트


  방문객 접속현황
오늘 269
어제 894
최대 10,145
전체 2,215,800



    제 목 : Rollin McCraty, "Heart-Brain Interactions, Coherence, and Optimizing Cognitive Skills"    
  글쓴이 : 미선 날 짜 : 13-12-15 08:48 조회(14884)
   트랙백 주소 : http://freeview.org/bbs/tb.php/g001/179 
  FILE #1 : The_Coherent_Heart_Heart-Brain_Interactions-Rollin_McCraty_et_al-Coherent_Heart_Vol_5_No_2.pdf (1.6M), Down:3, 2013-12-15 08:48:30
  FILE #2 : Neurocardiology-close_interaction_between_heart_and_brain.pdf (81.4K), Down:0, 2013-12-15 08:48:30
  FILE #3 : polyvagal_theory.pdf (469.7K), Down:0, 2013-12-15 08:48:30




 
 
 
 
 
 
 
* 심장과 뇌의 상호작용 관계를 통한 정서 인지 느낌.. (뇌로서만 인지하는 게 아님)
 
 
 
Rollin McCraty 박사는 심장 자체에 하나의 작은 뇌가 있다고 말합니다. 뇌가 심장에게 일방적으로 명령을 내리는 그런 관계가 아니라 상호 작용한다는 것입니다. 그에 따르면 오히려 심장이 먼저 반응하고 이것이 뇌에 영향을 끼치기도 한다고 주장합니다.
 
Intrinsic Cardiac Ganglion & Intrinsic Cardiac Afferent Neurons - 실제 심장에 있는 신경은 뇌의 해마에 있는 신경 뉴런과 완벽하게 같은 종류의 것이라고 합니다.
 
오히려 심장 박동과 신호 패턴 등 심장과 뇌가 서로 상호작용하는 관계가 실제 우리의 정서와 인지에도 관여하고 있다네요. 거의 최근의 연구라서 아직 주류 의학의 관점은 아닌듯 하지만 추세는 계속 확장적으로 논의되고 있다고 합니다.
 
결국 이런 점을 통해서도 뇌만 모든 걸 기억하고 판단한다고 보는 건 잘못된 생각임을 알 수 있습니다. 심장과 뇌는 상호 작용하는 관계이며, 이 관계 역시 우리의 정서와 인지에 관여하고 있다는 사실 또한 간과해선 안 될 것입니다.
 
또한 이미 아시는 분들도 있으실테지만 Neurocardiology(신경심장학?)이라는 분야도 있던데 이에 대한 연구 문헌들 역시 꽤 나와 있었습니다. 이 분야가 앞으로 웰빙과 인지 교육 분야에도 중요한 기여를 할 거라고 하네요.
 
그럼 모두들 행복하고 건강한 나날 되시길 바라겠습니다. ^^
 
 
Rollin McCraty, "Heart-Brain Interactions, Coherence, and Optimizing Cognitive Skills"(아래는 동영상 강의)
 
 
미선 (13-12-17 00:17)
 
약간의 설명 첨언하였습니다.



게시물수 89건 / 코멘트수 33건 RS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89 보수-진보 성서관 비교 & 정경 외경 확정 여부 미선 228 06-27
88 의과대학 교수들이 만든 의학 만화 미선 5777 04-08
87 Rollin McCraty, "Heart-Brain Interactions, Coherence, and Optimizing Cognitive Skills" (1) 미선 14885 12-15
86 [펌] 과학적 회의주의자가 본 한의학과 대체의학 (한정호) (1) 미선 26937 07-08
85 수운의 시천주 체험과 동학의 신관 (김경재) (1) 미선 6848 05-03
84 교회와 사회를 변혁하기 위한 신학의 변혁 (필립 클레이튼) 미선 6001 02-06
83 진화론에 대한 다섯가지 오해(Mark Isaak ) 관리자 7521 01-25
82 [펌] 이천 년 그리스도교 교회사 중요한 사건 연대 정리 관리자 6842 06-26
81 체화된 인지에 대하여, 뇌, 몸(신체), 환경은 하나라는 강한 외침 (이정모) 미선이 6732 02-03
80 안병무의 신학사상, 다석 유영모와 함석헌을 중심으로 (박재순) 관리자 6014 01-31
79 다석 유영모의 도덕경 한글본과 영역본(Legge) (3) 관리자 7896 01-31
78 연결체학(connectomics)에 관하여 미선이 8495 01-25
77 유교경전, 새천년표준사서 종합대역본 자료입니다. 관리자 5763 01-19
76 [펌] 오링테스트 및 사이비 대체의학 비판 미선이 11965 12-19
75 <몸과 문명> 느낌과 감각 없이 존재하지 않는 것 미선이 5641 12-17
74 [박노자 칼럼] 사회주의자와 종교인의 공통 소망 '목적의 왕국' (1) 노동자 5798 08-07
73 [지리산 바람] 때로는 이혼(離婚)도 / 한성수 노동자 5132 08-01
72 [프레시안] "세상 사람들이여, '사탄의 시스템'을 두려워하라!" / 김두식 (1) 노동자 5572 07-31
71 현대 과학의 발전과 함께하는 '새로운 기독교'를 모색 / 김윤성 노동자 5496 07-27
70 예수목회란 무엇이며 왜 필요한가? / 홍정수 노동자 5447 07-22
69 폴 틸리히의 종교 사회주의와 프로테스탄트 원리 노동자 5819 07-21
68 [한국민중신학회발표] 제국의 신학에 대항하는 통합적 약자해방신학 (2) 미선이 6995 05-07
67 [구약] 종교다원주의 or 토착화 신학의 정당성을 구약성서에서 발견하기 (김이곤) 미선이 5595 04-25
66 [구약] 출애굽 해방 사건의 구약신학적 의미 (김이곤) 미선이 6302 04-25
65 [펌] 리더쉽 이론 미선이 9601 03-13
64 진화론, 생명체, 그리고 연기적 삶 / 우희종 미선이 6270 01-21
63 비폭력대화 주요 구절들 미선이 5795 08-26
62 세계공황과 한국경제의 나아갈 길 (김수행) 미선이 6035 06-29
61 불교와 기독교의 역사적 대논쟁 (석오진) 미선이 7135 06-02
60 마음의 지도(맥그로이) 미선이 6852 05-22
59 관상기도를 비롯한 그리스도교의 영성수행 방법들(이건종) 미선이 6772 05-02
58 이슬람의 영적 가치관과 생활 속 수행 (이희수) 미선이 4911 05-01
57 새로운 민중신학과 새로운 기독교의 도래 정강길 5454 04-20
56 밑으로부터의 세계화/지역화와 그리스도교 교회의 대응 (김영철) 미선이 9871 04-19
55 다원사회 속에서의 기독교 (정진홍) 미선이 6324 04-17
54 영성의 평가와 측정에 대한 연구 자료들 미선이 5394 03-31
53 [자료강추!] 인도철학사 (길희성) 미선이 6228 03-02
52 기업적 세계화의 뿌리와 그 열매: 신식민주의와 지구촌의 황폐화, 세계인의 빈곤화(김정숙) (1) 미선이 6502 02-05
51 [강추!] 부자들의 성녀, 마더 데레사 (채만수) (3) 미선이 13599 04-22
50 존 캅의 그리스도 중심적 다원주의 (유정원) 정강길 7160 05-20
49 진정한 유일신론은 다원론 (김경재, 오강남) 정강길 8577 04-28
48 떼이야르 드 샤르댕의 『인간현상』을 읽고서... 정강길 9574 04-27
47 이안 바버가 보는 과학과 종교 간의 관계 유형 (김흡영) 정강길 9409 07-16
46 세계화 시대, 남미해방신학의 유산 (장윤재) 정강길 7296 01-07
45 신학을 어떻게 할 것인가? (김경재) 관리자 6641 11-12
44 竹齋의 현재적 그리스도론 (김경재) 정강길 6578 05-06
43 경험은 믿을만하며, 완전한 지식을 제공하는가 (황희숙) (1) 미선이 6398 01-07
42 새로운 형태의 기독교, '갈릴리 복음'으로 돌아가야 산다! (김경재 교수) 미선이 5989 01-06
41 혼란의 시대: 종교, 무엇을 할 것인가? (정진홍 교수) (1) 관리자 6564 12-15
40 진리란 무엇이며, 내가 믿는 것이 반드시 진리인가 (한전숙) (1) 미선이 6583 12-01
39 “복음주의, 알고 보면 기득권주의” (1) 미선이 5460 11-28
38 기존 기독교인이 동성애혐오증을 가장 크게 지녔음을 말해주는 조사자료들 미선이 5355 11-28
37 영성에 대한 원불교 교리적 고찰 (백준흠) 미선이 5685 11-21
36 '죄'와 '구원'에 대한 전통신학의 한계와 과정신학적 해석 (김희헌) 관리자 6071 11-02
35 영성과 영성수련에 대한 새로운 이해 (정강길) (3) 관리자 6088 11-02
34 21세기의 종교-새로운 영성을 위하여 (길희성) (1) 미선이 6629 10-15
33 현대 무신론에 대한 신학적 이해 (오영석) 미선이 5628 10-14
32 한국교회사에 나타난 기독교 배타주의 (이숙진) (1) 치노 6995 10-01
31 [기조강연 전문] 한국 기독교의 배타성은 어디서 오나? (길희성) (1) 관리자 6275 10-01
30 [참조] 세기연의 월례포럼 자료들은 '세기연 월례포럼' 게시판에 따로 있습니다. 관리자 5381 07-29
29 SBS'신의 길 인간의 길' <제4부 길위의 인간> 전문가 인터뷰 정리 미선이 8471 07-29
28 프레크 & 갠디, 『예수는 신화다』(국역판 전문) (4) 미선이 8615 07-20
27 다양한 역사적 예수 연구 학자들의 SBS취재 인터뷰 내용 미선이 6578 07-06
26 제국의 폭력에 맞서는 해방을 위한 신학 - 김민웅 마루치 6425 05-21
25 [펌] 탈신조적 그리스도교에 대한 꿈 (1) 고돈 린치 6549 02-27
24 역사적 예수 제3탐구의 딜레마와 그 해결책 (김덕기) 정강길 6577 02-21
23 희랍 동성애의 특성과 사회적 역할 마루치 6220 02-15
22 몰입 (나에 대한 최고의 순간이자 그것 자체가 행복인 순간) 관리자 7033 09-12
21 예수 교회 예배 주보 표지를 장식할 '예수 이후의 예수들' 관리자 7029 08-03
20 하나님 나라 운동의 전초기지, 공동체 운동에 대한 좋은 자료들 관리자 8499 07-02
19 잃어버린 예수 : 예수와 다석(多夕)이 만난 요한복음 (박영호) 관리자 10368 06-27
18 김경재 - 한국교회와 신학의 회고와 책임 정강길 6256 06-06
17 이성정 - 함석헌의 새 종교론에 대한 연구 (강추!) 관리자 8112 01-27
16 행복 보고서 정강길 7135 01-18
15 한국인의 종교와 종교의식 (3) 성직자 및 종교단체에 대한 평가 관리자 6022 01-06
14 한국인의 종교와 종교의식 (2) 한국인의 종교관과 의식구조 관리자 8420 01-06
13 한국인의 종교와 종교의식 (1) 한국인의 종교실태 관리자 7797 01-06
12 우리나라의 3대 종교-불교/개신교/천주교- 분포 지도 (*통계청) 관리자 13950 12-15
11 종교 인구 20년간 어떻게 변했나? (*통계청) 관리자 12064 12-15
10 한국 종교계는 치외법권지역인가? 관리자 8162 11-24
9 보수 기독교인들 특히 C.C.C가 널리 전파하는 <4영리> 자료 관리자 10793 10-27
8 최근 예수 연구의 코페르니쿠스적 변화 김준우 9781 10-21
7 기독교 어떻게 개혁할 것인가?(강추) 돈큐빗 8342 10-07
6 정치적 시각에서 본 붓다의 생애 (잠농 통프라스트) 관리자 8041 10-04
5 숫자로 보는 한국 장로교의 정체 (3) 이드 14420 06-21
4 기독교 사상사를 결정지은 니케아 회의, 그것이 알고 싶다! (강추) 미선이 12145 05-31
3 [펌] 니케아 회의 시대 (313-590) 관리자 15532 05-30
2 [펌] "미국은 神이 지배하는 나라가 됐는가?" (1) 미선이 7275 05-17
1 [유다복음서 전문] 유다는 왜 예수를 배반했을까? 미선이 13007 04-28



Institute for Transformation of World and Christiani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