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아이디    비밀번호
   자동로그인     
  현재 총 99명 접속중입니다. (회원 0 명 / 손님 99 명)     최신게시글    성경검색   
화이트헤드
철학
사회과학
자연과학
켄 윌버(Ken Wilber)
불교와 심리학
학술번역


  방문객 접속현황
오늘 667
어제 755
최대 4,780
전체 2,105,771



    제 목 : 英 과학자, 다중우주 존재증거 처음 발견    
  글쓴이 : 관리자 날 짜 : 10-12-20 20:09 조회(7523)
   트랙백 주소 : http://freeview.org/bbs/tb.php/e003/51 




 

英 과학자, 다중우주 존재증거 처음 발견 
 

16일 영국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최근 영국 런던대학 물리천문학 연구원 스티브 페니와 그의 동료들은 우주 마이크로파 전자기 복사 실험을 통해 다중우주의 증거를 찾아냈다는 내용의 논문을 발표했다.

그들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우주 마찰'로 형성된 4개의 원형 도안이 나타났고, 이는 적어도 4차례에 걸쳐 다른 평행우주에 진입을 했었다는 증거이다.

그들은 우리의 우주는 다중우주의 일부이며, 광활한 우주 공간에는 독립된 우주가 무수히 존재하며, 각 우주마다 또 무수한 자우주(아들우주)를 가지고 있다. 일부 과학자들은 이들 우주가 충돌한 흔적이 마이크로파 배경 복사에서 특정한 흔적을 남긴다고 여긴다.

많은 천문학자들은 논문의 내용을 신뢰하고 있으며, 우주마이크로파 배경 복사 도안을 통해 우리 우주만이 아닌 기타 우주의 정보도 획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지난 11월 미국항공우주국(NASA)의 WMPA탐사위성이 수집한 증거에 따르면 우주마이크로파 배경 복사는 빅뱅보다 일찍이 발생한 것으로 밝혀져 우주의 형성 시기는 기존에 알려진 것보다 훨씬 더 이를 것으로 예측된다.
 
 
 2010-12-18 오전 11:01:53
 

http://www.naeil.com/News/china/china_newsview.asp?nnum=27631
 
 
 


게시물수 63건 / 코멘트수 40건 RS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63 양자 물리학, 화학, 그리고 의식 미선 40 05-26
62 만성피로증후군의 생물학적 토대, 드디어 모습을 드러내나?[바이오토픽] 미선 232 04-13
61 장하석 교수의 <인본주의와 과학> 강연 내용 미선 420 03-04
60 나의 선택은 실제론 내 몸속 미생물의 선택이었다? 미선 365 12-28
59 뇌가 먼저 결정하고 '나'는 나중에 결정한다. 미선 372 12-28
58 사물을 분석한다고 해서 사물의 신비가 손상되는 것은 아니다! 미선 384 12-20
57 선사시대의 대학살로 추정해 보는 수렵채집인들의 전쟁 미선 474 11-18
56 자아는 허상일까? (송민령) 미선 868 10-25
55 몸학에서 보는 장회익 교수의 온생명 이론 비판 미선 1140 06-02
54 시간의 발생과 진화 과정에 있는 자연의 법칙 미선 1128 04-16
53 On Einstein: an Edge Symposium (1) 미선 4319 04-09
52 양자 뇌 의식 - 미세소관 가설의 가능성 미선 1557 03-16
51 혹시 <양자생물학>Quantum Biology을 들어보셨는지요? 미선 1420 03-16
50 초자연적 귀신이나 종교 체험의 뇌과학적 이해와 올바른 종교관 미선 1326 03-04
49 양자역학에선 관측의 주체가 꼭 인간일 필요는 없다 (김상욱) 미선 1529 02-22
48 우리가 과학의 환원적 분석에 호감을 갖는 이유 미선 1252 02-20
47 중력파 검출 과학 뉴스를 접하면서... (1) 미선 1485 02-14
46 인간의 "지각 과정"에 대한 과학적 분석.. 그리고 형상(form) 떠올림, 미선 1556 01-24
45 인공지능, 인간을 능가 못하는 이유 / 김형근 미선 2927 02-03
44 [펌] 세균이 항생제 내성을 획득하는 새로운 방법: 이타주의 (1) 미선 4568 01-12
43 뇌과학에게 인문학을 말하다 미선 4236 04-23
42 <뇌와 내부세계>의 기본 개념과 마음과 뇌의 작용 미선 5277 04-20
41 <뇌 이데올로기>를 아십니까 미선 3965 04-05
40 사회생물학자 윌슨의 입장 선회 (유전자 중심설에서 다수준 선택설로) (1) 미선 4946 04-02
39 [펌] 지구를 덮는 뇌의 네트워크, 가까운 미래? (홍수) 미선 4154 03-31
38 입자물리학의 표준모형과 힉스 입자 (이강영) 미선 4515 03-21
37 존재에 깃든 환원과 비환원 그리고 과학과 철학의 관계 미선 4042 03-14
36 무의식-1차의식-고차의식 & 포월 그리고 창발과 환원 (1) 미선 4478 02-19
35 스튜어트 해머로프(Stuart R. Hameroff)의 양자 의식 이론 미선 4631 02-13
34 교회를 다니는 어느 한 자연과학자의 말못할 고민 미선 3869 01-04
33 과학철학자 다니엘 데닛과의 대담 그리고 데닛의 오류 (3) 미선 5518 11-08
32 [펌] <다중우주론>의 미스터리를 찾아서 (17) 미선 5777 06-19
31 양자물리학에서의 코펜하겐 해석 문제 미선 5257 05-04
30 우주 최대 난제 암흑에너지 관리자 5659 05-22
29 인류의 조상 네안데르탈인 게놈 해독, 호모사피엔스로 이종 미선이 9969 01-21
 1  2  



Institute for Transformation of World and Christianity